수화물 지연배송 및 분실시 현명하게 대처하는 방법


즐거운 여행이 되어야 할 해외여행에서 당신의 짐이 항공사에서 분실 했다면?

소중한 내 짐의 지연배송(파손)한 항공사에 현명하게 대처하는 방법

해외로 여행을 해 본 분이시라면 부치는 짐의 분실이나 파손에 대해 걱정해 보신 경험이 있을 것입니다. 목적지 도착 후 짐 찾는 곳에서 다른 사람 짐과 섞이지 않기 위해 특별한 표시를 하기도 하고, 파손에 대비해 사전에 캐리어 외관을 사진 찍어 보관하신 분들도 있을 것입니다. 2005년경 처음 비행기를 타고 해외에 나갈 때 저는 제 짐을 쉽게 찾으려고 가방에 청테이프로 특이한 모양을 만들어 수화물로 부치기도 했었는데요! 

내 짐을 누군가가 들고가거나, 내가 탄 항공기가 아닌 다른 항공기에 실려 전혀 다른 나라에 가 있거나, 여러 경로를 통과하면서 파손되었다면 정말 속상할 것입니다. 실제로 하루에도 수많은 탑승객들의 짐이 분실되거나 오배송되고, 파손되기도 한다고 합니다. 보통의 짐들은 오배송으로 다시 되돌아 오기도 하지만 그 때까지 불편함과 스트레스는 정말 이루 말할 수 없을 것입니다. 그래서 오늘은 항공사가 당신 짐을 분실했을 때 현명하게 대처하는 방법에 대해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분실물 신고센터 신고

끝없이 돌고 도는 컨베이어 벨트에 내 짐을 기다리고 기다려도 나오지 않는 경우 대부분의 여행객들은 점점 불안해 지고 초초해 지기 마련이며, 결국 내 짐이 사라졌다는 것을 알게 되면 불안함과 걱정 등으로 감정이 겪해지기 마련입니다. 하지만 그런다고 해서 그 짐이 바로 돌아오는 것은 아닙니다. 제일 먼저 해야 할 일은 분실물센터(Lost and Found Office)를 찾는 일입니다.

 


우선...  짐이 분실되었다면 제일 먼저 해야 할 일은 분실물을 처리하는 센터를 이용하는 것입니다. 분실물을 처리하는 곳은 공항, 항공사마다 상이한 경우가 많은데요, 공항 항공 수물 분실 신고센터 혹은 항공사에 짐이 분실되었다는 것을 신고해야 합니다. 보통 분실물보관소(Lost and Found Office)에 가면 분실 수화물 신고서가 있습니다. 이 신고서를 작성하시고 나면 꼭 사본 혹은 접수증을 꼭 보관하세요. 이 신고서 외에도 수화물 표, 수화물 추적번호, 항공사 전화 번호나 수화물 추적 가능한 웹사이트 등에 대한 정보를 얻어 놓는 것이 좋습니다. 이런 정보들은 수화물 분실에 대해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항공사가 미온적으로 반응할 때

전 세계적으로 하루에도 수많은 항공 수화물들이 분실되고 있기 때문에 간혹 항공사나 공항 관계자들은 여행객들의 수화물 분실에 대해 크게 신경쓰지 않는 경우도 있을 수 있습니다. 이럴 때는 짐 안에 매일 먹어야 할 중요한 약이 있기 때문에 당장 받지 않으면 큰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고 말해보세요! 아마 항공사는 이용 승객의 건강에 큰 위험을 줄 수 있기 때문에 조금 더 신경을 쓰게 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짐을 빨리 급하게 받고자 할 때 효과가 좋다고 합니다. 항공사의 잘못도 있지만 이런 꼼수를 너무 악용하는 건 안 좋겠죠?



  분실 혹은 지연에 대한 보상 받기

   수화물이 지연된 경우 수화물을 위탁한 날로부터 21일 내에 신고하면 지연에 대한 보상을 받을 수 있습니다. 보통 신고는 공항에 있는 항공사 안내 데스크에서 할 수 있는데, 지연에 대한 손해배상은 각 항공사별로 약관에 따라 상이하겠지만, 지연 배송 및 파손에 대한 배상액은 소액인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특히 분실된 경우 현금, 보석, 서류 골동품, 노트푹, 의약품 등과 같이 위탁운송이 금지된 물품 들은 손해 배상을 받을 수 없으므로 꼭 이런 짐들은 들고타는 짐에 포함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분실 및 지연 배송 대비 짐싸기

위에서도 몇 번 언급했지만 이렇게 짐이 지연되거나 타 나라나 지역으로 잘 못 가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여행 가방을 쌀 때 이에 대비하는 것이 좋습니다. 먼저 수화물에는 항상 Tag를 달아놓으세요. 기내에 가지고 타는 수화물 짐을 쌀 때 귀중품과 기본적으로 사용하는 화장품이나 하루 이틀 정도의 속옷 같은 것들을 같이 싸 두면 좋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짐을 다 싼 후에는 사진을 찍어 두시면 좋습니다. 지연 배송되면서 내부에 있는 물건이 없어지는 것에 대해 대비할 수 있습니다. 



<주인장이 추천하는 글>

2017/05/25 - [여행|레저] - 세계 유명 명소의 숨겨진 비밀 장소 7곳

2017/05/11 - [여행|레저] - 절로 탄성이 나오는 세계의 도로 베스트 10

2017/05/10 - [여행|레저] - 여권발급 신청 방법 및 준비서류 총정리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